스타일옷장
Home > NEWS > 연예
싸이월드 공감하기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여인의 향기’ 김선아 절절한 ‘눈물 고백’ 화제!
한여름 밤의 로맨틱 수영장 데이트!
2011-08-08 16:07:58 입력

SBS 주말특별기획 '여인의 향기(극본 노지설, 연출 박형기)'의 김선아가 이동욱을 향한 절절한 눈물 고백으로 안방극장을 뭉클하게 만들었다.

8월 7일 방송된 ‘여인의 향기’ 6부에서 연재와 지욱(이동욱 분)은 한 여름 밤, 둘만의 수영장 데이트를 하게 되었다. 탱고학원 수강생들과 회식 후, 홀로 한강의 수영장을 찾아간 연재를 지욱이 따라 나서게 된 것. 아무도 없는 수영장에 뛰어들어 아이처럼 신나하는 연재를 지욱은 어이없이 바라봤지만, 이내 그녀의 손에 이끌려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내게 되었다.

하지만 로맨틱함도 잠시, 연재는 지욱에게 “나 좋아해요?”라고 물었고 지욱은 갑작스런 마음에 “그럴 리가 있겠냐”며 회피했다. 이에 연재는 “그럼 (나) 신경쓰지 마요. 그리고 앞으로 수에뇨(탱고학원)에도 오지 마요.”라며 딱 잘라 말했다.

이어 연재는 “죽기 전에 너랑 연애 한번 해봤으면 좋겠다고 생각했어. 그래서 내가 너 한번 꼬셔볼 생각이었다.”며 눈물이 그렁그렁해진 채, 솔직한 마음을 전했다. 삶이 6개월 밖에 남지 않은 그녀의 진심과 서글픔이 묻어나는 고백이었지만, 지욱은 “꼬시면 내가 넘어갈 거라고 생각했냐”며 차갑게 대답했고, 연재는 “그래서 관둘 생각이야! 그리고 약혼 축하한다.”며 담담하지만 시린 눈물을 흘리며 돌아섰다.

김선아의 절절한 눈물 고백에 시청자들의 반응도 폭발적이다. “죽기 전에 너랑 연애하고 싶었다는 연재의 고백이 가슴 속에 사무친다.”, “김선아의 담담하지만 서글픈 고백에 눈물이 났다.”, “연재가 그만 울고, 지욱과 빨리 잘되었으면 좋겠다.”, “가슴을 울리는 배우 김선아의 눈물. 빠져든다”, “자신의 삶이 얼마 남지 않은 것을 알고 지욱을 단념하는 연재의 모습이 안타까웠다.” 등 다양한 의견을 전했다.

한편, ‘여인의 향기’ 6부 종반부에는 지욱 또한 연재에게 “너 때문에 미칠 것 같다”며 속마음을 고백, 본격적인 러브라인을 예고하며 기대를 모으고 있다.

2011-08-08 16:09:48 수정 김기린 ([email protected])
김기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TOP
알리는 글
코카뉴스, 쇼셜댓글 서비스 개시!!
골판지의 '코카만평' 신설…
프리랜서 삽화가를 모십니다!!
예뻐지는 여자들의 비밀을 알고싶다면~!!
가장많이 본 뉴스
최근 댓글
에효 해병대는 무슨 슈퍼히어로를
하늘바기님 뭔말임미?
수정도 안하시나요
확실함...맘에 듬...
뭐긴 뭐여..
이게 무슨 만평이냐?
읽어보니 인용한 것이네요..
부자는 가난한 자보다 행복한가?
분명히 그렇다
대체로 그렇다
모르겠다
대체로 그렇지 않다
분명히 그렇지 않다
인터넷교보문고
회사소개 | 개인정보 취급방침 | 회원약관 | 각종문의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00312 , 등록연월일 : 2007년 1월 11일
사업장 : 서울시 마포구 마포동 35-1 현대빌딩 1214호, 사업자등록번호 : 105-12-51281
, 발행인 : 박상옥 , 편집인 : 김진수 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표전화 : 070-4402-1079, 팩스 : 02-706-1076, 신한은행 : 110-213-842927, 관리자메일 : [email protected]
Copyright¨I 2023 코카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