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정치·경제
사 회
문화·레저·여행
만화·애니·캐릭터
스포츠/연예
국 제
OPINION
칼 럼
- 김인철 명작기행
- 강재형 옥의티
- 백경학 茶한잔
- 박용준 변호사 Q&A
- 장경수 이빨까기
- 박인식 행복이야기
- 최용택 세무칼럼
- 건강·미용 칼럼
편집위원 코너
WHO's
사 람 들
인 터 뷰
연재만화
강인춘 시어머니
깔리아 숲속편지
김상돈 콩가네
최인수 하여가
홍길동 만평
컵's
자유게시판
Home > 칼럼 > 건강·미용
한 정치인의 다이어트 성공기...
<煇껸适 리포젠 필굿다이어트 강남 직영점 원장>
2010-01-22 10:52:54 입력

■황민정 원장

(서울=뉴스와이어) 2005년 7월. 어느 정치인은 ‘돌고래 다이어트’를 시작한다. 그리고, 보란 듯이 10주 만에 그가 약속했던 15kg 감량에 성공한다. ‘비만과의 전쟁’에 승리한 것이다. 그의 다이어트 일기를 보면, 그가 ‘국민과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얼마나 열심히 노력을 했는지 잘 나타나 있다.

2010년 1월. 5년이 흘렀다. 과연 그가 그의 다이어트 일기에도 언급했던 ‘요요와의 전쟁’에 승리 했을까? 필자는 매우 궁금해졌다. 그런데, 그 궁금증은 10분 만에 풀렸다. 아주 간단하게. 그는 유명 정치인이니 검색창에 이름을 치면 어김없이 그의 기사와 함께 사진이 등장한다. 1월 17일자 연합뉴스에 보면, ‘00위원장 터키 문화관광부장관 면담’ 이란 기사가 나온다. 그의 전신사진이 아주 멋있게 등장한다. 어떤 모습을 예상하는가?

여러분의 예상대로 그는 ‘돌고래 몸매’ 이전의 몸매로 돌아와 있었다. 솔직히 표현하자면, 그 이전의 몸매보다 더 듬직해(?) 보인다. 그는 ‘비만과의 전쟁’에서는 분명 승리했다. 그러나, 안타깝게도 ‘요요와의 전쟁’에는 승리하지 못한 것이다. 엄격히 말하자면, 그는 ‘비만과의 전쟁’에 패배한 것이다.

그의 다이어트 일기를 읽어 보면, 그가 홈페이지에 공개 선언한 ‘10주 만에 15kg 감량’이라는 국민과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얼마나 노력했는지 아주 잘 나와 있다. 그의 표현을 빌자면, ‘먹고 마시고 싶은 것 참고, 쉬고 싶어도 달려야 했던 고통의 시간들’ 이라고 되어 있다. 또한, ‘눈앞에 펼쳐진 맛있는 음식을 보면서도 수저를 놓을 수밖에 없었던 힘겨움, 뛰다가 터질 듯한 심장과 풀린 다리 때문에 당장이라도 쓰러질 것 같았던 달리기의 고통, 바쁜 일정 속에 스트레스를 받을 때면 종종 찾아오던 한잔 술의 유혹’ 이라고 쓰여 있다. 참으로 힘겨운 과정이었을 것이다.

또한, ‘다이어트 5주째 10kg 감량 결과를 받아 들었을 때의 기쁨, 남산 순환로 12km를 쉬지 않고 완주했을 때의 성취감, 남산 거북이 마라톤에서 뽀빠이 이상용씨를 비롯해서 많은 시민들의 따뜻한 격려’ 라고 기쁨과 성취감 및 주위의 격려에 대해 쓰고 있고, ‘우선 자신과의 싸움에서 ‘신념’과 ‘의지’가 얼마나 중요한지 깨달을 수’ 있었다고 정신적인 부분에 대해서도 쓰고 있다.

사실 그는 아주 바람직한 다이어트를 했다고 볼 수 있다. 그의 표현대로 무리하게 굶거나 약물을 사용하지 않았고, 체중과 더불어 체지방도 25.1 kg 에서 12.8 kg으로 줄였다. 그리고, 자신의 결심을 공개적으로 알린 것 또한 아주 바람직한 시도였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는 왜 ‘요요와의 전쟁’에 졌을까? 굳이 전문가의 눈으로 보지 않아도 이유는 명백하다. 아마도 그는 ‘비만과의 전쟁’에서 승리한 이후, ‘비만과의 휴전’을 했을 것이다. 먹고 마시고 싶은 것을 참지 않았고, 힘들게 달리지도 않았을 것이다. 그리고, 특별한 격려도 없었을 것이다.

이 부분에서 우리는 요요현상의 핵심을 발견할 수 있다. 다이어트 기간을 정해 놓고 다이어트를 한다는 그 자체가 잘못된 발상이다. 즉, 그야 말로 ‘전쟁 기간’을 선포하고, 평상시에 지키지 못할 무리한 생활습관을 스스로에게 강요하는 것이다. 그리고, 전쟁이 끝나면 원래의 생활습관으로 돌아간다. 당연히 요요현상도 따라온다. 심지어는 다이어트를 시작하기 전 보다 더 비만인 상태가 되기도 한다.

그럼, 도대체 요요라는 이 지겨운 녀석을 어떻게 해결할 것인가? 참으로 어려운 숙제다. 답이 없을 것 같다. 그런데도 다이어트 회사는 저마다 ‘우리가 최고’라고 얘기 한다. 한편에서는, 비만인구는 늘어만 간다.

필자는 요요현상에 대한 해결책으로 시스템적인 접근을 제안한다. ‘다이어트는 시스템이다’라고 단언한다. 결코, 단편적인 지식이나 충동적인 결심이나 유행을 쫓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 다이어트는 시스템적으로, 과학적으로 접근해야 하는 것이다.

누가 뭐라고 하든 다이어트는 우리의 일상생활이며, 현대인의 핫 이슈이다. 100년만의 폭설로 전국이 떠들썩해도, 아이티 참사로 세계가 어수선해도 다이어트는 언제나 검색어 상위권을 달린다. 연초의 새로운 계획이나 결심에도 어김없이 금연과 다이어트는 1,2위를 다툰다. 설날 숱한 음식의 유혹과 시댁에서의 스트레스도 역시 다이어트의 적으로 등장한다. 그리고, 숱한 정보들이 인터넷을 떠돈다. 그런데, 요요현상에 대해서는 뚜렷한 답이 없다. 그러니, 스스로 공부해야 한다. 제대로 알아야 한다. 이제부터라도 체계적인 지식을 가지고 시스템적으로 접근하자.

마지막으로 밝혀 둘 것은 필자는 특정 정당이나 특정 정치인의 정치적인 부분에 대해 얘기하려는 것은 아니다. 다만, 순수한 마음으로 그가 다시 ‘돌고래 몸매’로 돌아오기를 바랄 뿐이다. “의원님, 이제 ‘요요와의 전쟁’을 시작하시죠.”

2010-01-22 10:53:04 수정 황민정 ([email protected])
황민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한 정치인의 다이...

“비만에 대한 새...

“여드름 치료는 ...

“밀린 잠, 늦잠...

불면증을 일으키...
TOP
나도 한마디 (욕설, 비방 글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됩니다.) 전체보기 | 0
이름 제목 조회 추천 작성일

한마디쓰기 님의 한마디 패스워드 :
이름
평 가









0 / 300byte
(한글150자)
제 목
내 용
알리는 글
코카뉴스, 그림게시판 서비스 시작
코카뉴스, 파란과 제휴
신개념 광고주 모십니다!!!
가장많이 본 뉴스
최근 댓글
파워 디지몬
명탐점 코난
짱구는 못말려 9
알고있음
외국에서 맨날 당하는 키스를 우리
순간 저모자이크 똥인줄알았어요`
아 짜증나
가장 중요한 인생의 성공요인?
꼴(처신, 태도)
깡(열정, 용기)
꾼(프로정신)
꾀(전문성)
끈(인맥)
끼(재능)
회사소개 | 개인정보 취급방침 | 회원약관 | 각종문의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00312 , 등록연월일 : 2007년 1월 11일
본사 : 서울시 마포구 염리동 81-92 201호 , 주사업장 : 서울시 서대문구 신촌동 134 연세대학교 공학원 B120D
발행인 : 박상옥 , 편집인 : 김진수 이메일무단수집거부
관리자메일 : [email protected] , 문의전화 : 02-2123-8185, 팩스 : 02-775-9383, 코카뉴스
Copyright¨I 2023 코카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