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칼럼 > 건강/미용
각진 사각턱! V라인으로 바뀌는 방법
2011-01-12 09:29:33 입력

성형외과에서 이루어지는 안면윤곽을 바꾸어주는 시술 가운데에 가장 보편적으로 시행되는 수술이 사각턱 수술이다. 사각턱 수술이란 사각으로 각이 진 얼굴 아래턱 윤곽을 부드럽게 다듬어 주어 갸름한 얼굴형을 만들어 주는 성형수술을 말하는데, 우리나라 여성들의 대부분이 얼굴이 평면적이고 턱이 발달된 특징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많은 여성들이 선호하는 성형수술 중 하나이다.

그런데 최근 보다 드라마틱한 수술 효과를 위해 각진 부위뿐만 아니라 앞쪽 턱 끝까지 아래턱 전체의 윤곽을 다듬어 주는 ‘V라인 사각턱수술’이 주목을 받고 있다. V라인 사각턱수술이란 턱 끝을 포함한 아래턱 전체의 윤곽을 교정하는 수술을 말한다. 이 수술법은 아래턱의 각진 부위뿐만 아니라 앞쪽 턱의 윤곽을 V라인으로 만들어주는 시술로써, 기존의 사각턱 수술에 비해 얼굴을 보다 작고 갸름하게 만들어 주면서 정면효과를 개선시킨 수술법이라고 할 수 있다.

제림 성형외과의 정재영 원장은 “일반적인 사각턱 수술은 아래턱뼈를 다듬어 줌으로써 아래턱의 각이 없어짐으로 인해서 한층 작고 갸름해 보일 수 있지만 경우에 따라서는 정면에서 보았을 때는 얼굴의 축소 효과가 적어보일 수 있다. 하지만 'V라인 사각턱수술'은 이러한 기존 수술법의 단점을 크게 보완한 방법으로써 일반적인 사각턱 수술이 귓불 아래쪽의 각진 턱 부위에서부터 입술 구석에서 수선으로 내린 부위까지를 다듬는 수술이라고 한다면, 여기에 추가적으로 앞쪽 턱까지 갸름하고 날렵하게 다듬어 주는 방법으로 수술이 이루어지게 된다. 때문에 정면에서 보아도 작고 갸름하면서 여성스러운 얼굴로 변화시켜 주어 최근 많은 여성들이 선호하는 수술방법이다.”라고 설명한다.

전체적인 턱의 윤곽선이 자연스럽게 연결되도록 하여 주는 것이 중요

이러한 V라인 사각턱 수술을 시행할 때는 앞쪽 턱의 길이와 형태를 고려하여 뒤쪽의 각진 부위에서 앞쪽으로 이어지는 아래턱의 전체적인 윤곽선이 층이 지는 곳이 없이 자연스럽게 연결될 수 있도록 부드럽게 마무리하여 주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때문에 수술은 반드시 임상경험이 풍부한 성형외과 전문의를 통해서 이루어지는 것이 안전하다.

정재영 원장은 “V라인 사각턱 수술은 사각턱 콤플렉스를 이겨내기 위한 가장 효과적이고 확실한 방법으로, 사각턱으로 인해 콤플렉스를 느끼고 있는 사람이라면 수술을 고려해볼 필요성이 있다. 하지만 개개인의 얼굴의 생김새가 제각각이기 때문에 그에 맞게 적절한 수술방법을 선택해야겠지요. 때문에 만족스러운 수술 결과를 기대하기 위해서는 충분한 상담과 사전 검사를 통해 환자의 얼굴 상태를 정확히 파악한 후에 수술을 하는 것이 중요하다.”라고 조언한다.

사각턱 수술과 같은 안면윤곽 수술은 성형수술 중에서도 술자의 전문성을 크게 요하는 수술이다. 특히 V라인 사각턱수술의 경우는 그 전문성이 더욱 크게 요한다고 하겠다. 따라서 사각턱 수술을 고려중이라면 반드시 임상 경험이 풍부한 숙련된 전문의와의 충분히 상담을 한 후에 수술을 받는 것이 중요하다고 하겠다.

도움말 : 제림 성형외과 정재영 원장

트위터하세요. ^^
2011-01-12 10:22:38 수정 이덕진 ([email protected])
이덕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TOP
나도 한마디 (욕설, 비방 글은 경고 없이 바로 삭제됩니다.) 전체보기 | 0
이름 제목 조회 추천 작성일

한마디쓰기 님의 한마디 패스워드 :
이름
자동 댓글 방지 : 190d1c0d70 왼쪽의 글자중 빨간글자만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평 가









0 / 300byte
(한글150자)
제 목
내 용
취업포털 인크루트 베너입니다. 효율이 좋으면 수수료 상향 조정 예정이니 많이 퍼가 주세요~
알리는 글
코카뉴스 기사를 트위터로 바로 올릴…
네이트 '공감' 버튼 적용…
코카뉴스 자문변호사 위촉
가장많이 본 뉴스
최근 댓글
뜨억
장난하냐
이게 무ㅏㅣ당ㅋㅋ
모에모에ㅤㅋㅠㅇ
어이가없네
이게머냐나낚인거??이거무서우면병
윈피스사랑헤
당신은 UFO의 존재를 믿습니까?
분명히 그렇다
대체로 그렇다
모르겠다
대체로 그렇지 않다
분명히 그렇지 않다
회사소개 | 개인정보 취급방침 | 회원약관 | 각종문의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00312 , 등록연월일 : 2007년 1월 11일
본사 : 서울시 마포구 염리동 81-92 201호
발행인 : 박상옥 , 편집인 : 김진수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화번호 : 02-786-9488, 팩스 : 02-712-1079, 관리자메일 : [email protected] ,
Copyright¨I 2023 코카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